Skip to content
 

“트랜스포머3″를 보고

오랜만에 영화얘기를 적는다.

일단 시작부터 끝날떄까지 눈은 즐거운 영화였다.
시나리오가 항상 중요하다고 생각했는데 시나리오 없이도 충분히 재미있을 수 있는 영화다.

워낙에 부시고 싸우는 영화다 보니 시나리오 생각할 시간도 없었다. 3D로 봤는데 전에 봤더 3D 영화보다 입체감이 확실히 높았다. 4편이 나올지 안을지 좀 애매하게 끝내서 잘 모르겠다.

Leave a Reply